2020-10-22 00:32 (목)
처음으로 | 커뮤니티 | 자료실 | 질의답변 | 계약실무 | 지역소식 | 책자발간 | 미드영어 |
  


  교행사이트 커뮤니티
교행 자유게시판
현안 집중토론실
음악,영화,연극,공연,강연
자동차 상식, 아두이노
맛집,여행,등산,산야초
독서평,좋은글,유모어
세상보기,신문읽기
엑셀,컴퓨터,교행활용
직거래 아나바다 장터
교행사이트 이용약관입니다. 가입하기 전에 꼭 읽어보세요.


 나의 행사,업무 일정

현재위치 : HOME > 커뮤니티

우표 님의 글입니다. 2020-10-15 Thursday (조회:27,댓글:0,추천:1)
(세종,남) 10월의 어느 맛진 날에


🍁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 🍁

하늘빛 고운 이야기와
상쾌한 갈바람의 흔들림에
잠시 쉼을 가져보세요.

무심하게 걸어왔던
기나긴 시간을 지나
가을이 건네주는 아늑한 변함을 껴안고

낙엽 한 잎에도
감사와 찬사를 보내며
이 계절이 주는 여유로움을 느껴보세요.

꽃잎이 스쳤던 자리들
그리움이 호수처럼 고여있던
정 깊은 마음자리들

가을 숲을 지날 때도 있겠지만
쓸쓸하면 쓸쓸한 대로
고요히 묻어두세요.

따사로운 햇살에 몸을 낮추고
향기로운 가을빛의 향연에
살가운 미소 하나 띄워보내며

시월의 어느 멋진 날에
청명한 가을 하늘처럼 깊고 넓은
우리들 모두였으면 합니다.🍁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 🍁

하늘빛 고운 이야기와
상쾌한 갈바람의 흔들림에
잠시 쉼을 가져보세요.

무심하게 걸어왔던
기나긴 시간을 지나
가을이 건네주는 아늑한 변함을 껴안고

낙엽 한 잎에도
감사와 찬사를 보내며
이 계절이 주는 여유로움을 느껴보세요.

꽃잎이 스쳤던 자리들
그리움이 호수처럼 고여있던
정 깊은 마음자리들

가을 숲을 지날 때도 있겠지만
쓸쓸하면 쓸쓸한 대로
고요히 묻어두세요.

따사로운 햇살에 몸을 낮추고
향기로운 가을빛의 향연에
살가운 미소 하나 띄워보내며

시월의 어느 멋진 날에
청명한 가을 하늘처럼 깊고 넓은
우리들 모두였으면 합니다.





        



우리나라 | 좋은나라 | 우리학교 | 좋은학교 | 우리교행 | 좋은교행 | 진짜좋아 | 무지좋아 | 정말좋아
Copyright 1998 ~ 2020 ♧미니 All right reserved. 114